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산림환경학 전공 환경재료과학 전공    

산림과학부는 산림과 관련된 자원의 육성, 발전과 활용, 그리고 환경자원 및 재료로서의 숲에 관한 환경과학의 발전을 위하여 산림자원학과와 임산공학과가 통합되어 새로이 탄생되었다. 따라서 산림과학부에서는 산림환경학과 환경재료과학의 두 전공이 있으며, 이 중 하나의 전공을 선택하게 된다.

산림환경학전공에서는 사막화의 확산과 열대림 파괴 및 지구온난화, 온실가스 증가 등의 지구환경 문제가 심각하게 대두되면서 산림자원의 보전이 환경적인 측면에서 중요하게 인식됨에 따라 자연환경으로 인식되는 산림자원에 대한 기존의 학문을 바탕으로 산림과 환경자원의 다양한 가치와 기능을 종합적으로 연구하는 학문을 지향하고 있다.
산림환경학전공에서는 산림생태계의 기능을 유지·증대하는 방안과 산림자원을 효율적으로 이용 및 관리하는 방안, 도시화·황폐화되는 국토환경과 파괴된 생태계의 복원과 생태적인 이용과 관련된 학문을 연마하게 되며, 이를 통해 산림자원, 산림재료, 야생동물, 수자원, 공원휴양자원을 지속가능하고 효율적으로 보전, 이용, 관리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환경재료과학전공에서는 산림에서 얻어지는 다양한 생물재료 중 천연 고분자 재료인 목재를 주재료로 하여, 재료가 가지는 친환경적인 요소와 영구적인 재생산이 가능한 특성을 활용하여 산업과 실생활에 보다 효율적이고 공학적 이용을 위한 다양한 기초 과목과 전공과목, 현장 학습 및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환경재료과학 전공에서는 기본적인 물리, 화학을 바탕으로 재료의 효율적인 사용을 위해 친환경적 신소재 복합재료의 개발연구, 첨단 펄프·제지 기술의 개발, 목조 주택, 수목 성분의 화학적 이용 및 산림 미생물에 의한 환경 정화 연구 등 다방면의 전문 인력 양성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